최종편집 : 2018.12.17 월 11:09
   
한국인테리어정보신문
 
 

 

 
정통 언론인이 만드는 신개념의 미디어가 여러분 곁으로 다가갑니다.

기존 페이퍼(Paper) 신문과 인터넷을 접목해 탄생한 진천매일은 생거진천에서 새로운 언론의 지평을 열어가겠습니다.

진천매일은 단편일률적인 기존 신문틀에서 벗어나 한 눈에 지역 소식을 감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섹션을 자랑합니다.

이른 아침,
진천매일을 보면 그날 예정 된 각종 행사부터 날씨, 애경사, 사소한 동네일까지 모두 세세하게 알고 하루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또 특정 시각, 장소에서 발생한 사건사고나 행사를 실시간 기사로 제공, 독자들이 빠르게 대처하도록 도움을 줍니다.

대학과 대기업, 2015년 진천시 승격을 위해 매진하는 우리 고장 생거진천의 발전과 6만명에 이르는 주민 하나하나를 위해 태어난 진천매일.

어떠한 경제적 유혹이나 정파, 부정과 타협하지 않고 오직 정직하고 성실한 자세로 올바른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벽암리 569 | 전화:010-5431-7542 | 팩스:(043)534-8003
등록번호:충북아00016 | 등록일자:2008년 01월 23일 | 발행ㆍ편집인ㆍ청소년보호책임자:신성규
Copyright 2008 진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cmaeil.com